2021.05.08 (토)

  • 구름많음속초22.8℃
  • 황사20.8℃
  • 구름많음철원19.1℃
  • 구름많음동두천18.8℃
  • 흐림파주17.5℃
  • 맑음대관령16.4℃
  • 황사백령도13.5℃
  • 황사북강릉22.3℃
  • 맑음강릉24.2℃
  • 맑음동해23.0℃
  • 황사서울19.6℃
  • 황사인천17.0℃
  • 구름많음원주21.4℃
  • 황사울릉도19.3℃
  • 황사수원20.2℃
  • 구름많음영월21.3℃
  • 구름조금충주22.4℃
  • 맑음서산19.1℃
  • 맑음울진23.5℃
  • 황사청주22.7℃
  • 황사대전23.1℃
  • 맑음추풍령22.5℃
  • 황사안동24.0℃
  • 맑음상주23.8℃
  • 황사포항26.1℃
  • 구름많음군산21.6℃
  • 황사대구25.6℃
  • 황사전주23.0℃
  • 황사울산23.3℃
  • 황사창원20.3℃
  • 황사광주22.8℃
  • 황사부산19.0℃
  • 구름조금통영19.2℃
  • 황사목포20.9℃
  • 황사여수19.0℃
  • 황사흑산도20.5℃
  • 구름많음완도19.3℃
  • 구름조금고창22.3℃
  • 구름많음순천21.8℃
  • 황사홍성(예)20.3℃
  • 황사제주21.9℃
  • 흐림고산18.9℃
  • 구름많음성산21.8℃
  • 황사서귀포18.9℃
  • 맑음진주22.6℃
  • 흐림강화15.9℃
  • 구름조금양평21.1℃
  • 맑음이천21.6℃
  • 구름많음인제20.1℃
  • 구름많음홍천20.7℃
  • 맑음태백19.0℃
  • 맑음정선군20.6℃
  • 구름많음제천20.9℃
  • 맑음보은22.2℃
  • 구름조금천안21.8℃
  • 구름많음보령19.8℃
  • 구름많음부여21.0℃
  • 맑음금산22.5℃
  • 맑음21.3℃
  • 맑음부안22.7℃
  • 맑음임실22.5℃
  • 맑음정읍22.0℃
  • 맑음남원23.9℃
  • 맑음장수21.1℃
  • 구름조금고창군22.2℃
  • 구름조금영광군21.2℃
  • 맑음김해시21.4℃
  • 맑음순창군22.5℃
  • 맑음북창원21.3℃
  • 맑음양산시22.1℃
  • 구름조금보성군21.8℃
  • 구름많음강진군21.7℃
  • 구름많음장흥21.8℃
  • 구름많음해남18.8℃
  • 구름많음고흥20.6℃
  • 맑음의령군23.9℃
  • 맑음함양군24.1℃
  • 맑음광양시22.3℃
  • 구름많음진도군20.4℃
  • 맑음봉화20.2℃
  • 맑음영주22.4℃
  • 맑음문경22.7℃
  • 맑음청송군24.7℃
  • 맑음영덕25.3℃
  • 맑음의성25.8℃
  • 맑음구미25.2℃
  • 맑음영천24.5℃
  • 맑음경주시25.2℃
  • 맑음거창23.4℃
  • 맑음합천25.4℃
  • 맑음밀양22.9℃
  • 맑음산청25.2℃
  • 구름조금거제19.6℃
  • 맑음남해21.4℃
[뉴시스] 러시아 동포와 함께, 겨레기념일 ‘아리랑의 날’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러시아 동포와 함께, 겨레기념일 ‘아리랑의 날’

공감언론 뉴시스

문화 > 문화일반

러시아 동포와 함께, 겨레기념일 ‘아리랑의 날’

등록 2017-10-01 16:10:49  |  수정 2017-10-01 16:15:46
associate_pic1
【서울=뉴시스】 신동립 기자 = ‘아리랑’이 러시아에 울려퍼졌다. 현지동포도 ‘아리랑의 날’을 기념했다.

상트페테르부르크 한인협회 최영구 회장과 미하일로프나, 니콜라예미츠, 박영자씨 등 현지 문화인들이 1일 제5회 아리랑의날을 기렸다. 지난달 성료된 제2회 러시아 사할린아리랑제에서 주목받은 유즈노사할린스크 아리랑무용단, 상트페테르부르크 아리랑합창단, 라빈카 무용단 등이 참여했다.

사할린아리랑제 기미양 추진단장(아리랑학회 이사)과 공노원 러시아아리랑본부장(사할린한국어교육협회 부회장) 그리고 한겨레아리랑연합회(이사장 차길진)가 성사시켰다.

associate_pic2
【서울=뉴시스】 신동립 기자 = ‘아리랑’이 러시아에 울려퍼졌다. 현지동포도 ‘아리랑의 날’을 기념했다. reap@newsis.com
기미양 단장은 "2018 사할린아리랑제를 앞두고 아리랑 로드의 러시아 거점을 더욱 다졌다”며 "내년 3회 사할린아리랑제는 러시아는 물론 중앙아시아, 중국, 일본, 미국 등 170개국 이상 한인 700만명이 저항·대동·상생의 아리랑 정신으로 하나가 되는 현장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아리랑의날은 2013년 한겨레아리랑연합회 김연갑 상임이사의 주도로 탄생했다. "겨레 기념일로 아리랑의날을 제정해 지속가능하고 미래적인 민족문화운동을 실천하고자 한다. 누가 부르는가와 어떤 아리랑인가보다 왜 부르는가가 더 중요함을 실증하는 연구와 공연을 통해 모두가 함께하고, 나아가 아리랑정신을 세계 보편정신으로 확산시켜 미래적 지향 가치를 구현하고자 한다”는 의지를 담았다.

associate_pic2
【서울=뉴시스】 신동립 기자 = ‘아리랑’이 러시아에 울려퍼졌다. 현지동포도 ‘아리랑의 날’을 기념했다. reap@newsis.com
10월1일은 영화 ‘아리랑’ 개봉일로 주제곡 ‘아리랑’이 공개된 날(1926)이다.

 reap@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첨부파일 다운로드

  • 러시아_동포와_함께_겨레기념일_‘아리랑의_날’_.pdf (192.2K)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